< 스스로를 위로하는 천사가 되세요 >


공부에 지치고 

세상이 자신을 보잘것없게 만들어 

스스로가 초라하게 느껴지더라도 

언제나 자기 스스로를 위로하는 

천사가 되어야 한다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남에게 인정받고 칭찬받으며 

세상의 기준에 자기자신을 맞추려다보면 

초라해지기 쉬워요.  


하지만 어떤 상황에 처하든 

스스로를 위로하고 

격려하는 일을 멈추지 않을 때 

자기 자신을 일으켜 세울 수 있습니다.  

 

그리고 훗날에는 그런 사람이 

한 번도 초라해져본 적 없는 사람보다 

타인에게 더 공감하고 진심으로 

그를 위로할 수 있는 천사가 될 수 있습니다.  

 

여러분도 다시 한번 생각해 보면 좋겠습니다.

혹시 세상의 기준으로 자신을 보고 있는 것은 아닌지, 

타인보다도 자기 자신이 스스로를 더 비난하고 

괴롭히고 있는 것은 아닌지,  

 

타인을 칭찬하는 말은 쉽게 하면서도 

자기 자신에게는 채찍만 휘두르고 있는 것은 

아닌지 말입니다.  

 

여러분 모두가 

스스로에 대한 객관성을 잃지 않으면서도 

때로는 누구보다 자기 자신에게 

가장 먼저 최고의 천사가 되어주었으면 합니다.  

 

- 한동일 '라틴어 수업' 中 -

.



공유하기는 아래에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욱이네1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