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심삼일의 원인>


작심삼일의 원인은

"두루뭉실한 원대한 계획" 이 문제.


어떤 사람은 신년 계획을 잘 지켜 나가고, 

어떤 사람은 작심삼일이 되는 이유가 밝혀졌다. 

차이는 계획을 추상적으로 두루뭉실하게 짜느냐, 

아니면 당장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할 일을 아주 구체적으로 목록화 하느냐에서 갈라졌다.


독일 콘스탄츠대학교 심리학과 션 메크레이 교수 팀은 

학생들에게 3주 내 실행할 여러 과제들을 내주었다. 

과제는 은행 계좌 개설하기, 일기 쓰기 등 평범한 내용들이었다.


단, 과제 내용은 같았지만 지시 사항은 달랐다. 

학생 절반에게는 은행 계좌를 여는 사람의 특성에 대해 쓰라는 등'추상적인' 과제를 줬다. 

나머지 학생들에게는 은행 계좌를 열려면 

구체적으로 얼마가 필요한지, 은행 창구직원에게 가서는 

뭘 말해야 하는지 등 '구체적인' 계획을 제출하도록 시켰다.



그리고 연구진은 학생들의 은행 계좌 개설 날짜를 기다렸다.

결과는 추상적인 생각부터 하고 계획을 짠 학생들은 

은행 계좌를 여는 날짜가 한정 없이 늘어졌다.


반면 구체적인 실행 계획을 짠 학생들은 훨씬 빠르게 작업 완료를 보고했다.


메르케이 교수는 이 결과에 대해

"미루는 사람들의 특징은 멀고, 

이뤄내기 힘든 일을 추상적으로 계획하는 경향이 있다"며 

"막연히 계획하면 막연히 미루게 된다"고 말했다.


그는 "기한을 정하고 구체적인 실행 계획을 짤 때 

일은 빠르게 달성된다"며 

"경영자라면 직원들이 이처럼 아주 구체적인 실행 계획을 짜도록 함으로써 

작업이 지연되는 문제를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 심리과학협회가 발행하는 

'심리과학(Psychological Science)' 최신호에 발표됐으며,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 온라인 과학뉴스 사이언스데일리 등이 보도했다.

.



공유하기는 아래에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욱이네2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