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내려감'에서 '올라감'을 배웠다>


나는 배웠다.

진정한 성공은 누가 더 빨리

올라가느냐에 있지 않고

힘 빼고 잘 내려오는데 있다는 것을.


잘 내려오지 못하면

이전보다 더 높이 올라갈 수

없음을 나는 배웠다.



나는 배웠다.

비행기도 이륙할 때보다는

착륙할 때 사고가 많이 나며

등반하는 사람들도

정상정복할 때보다는 하산 할 때

사고가 많이 난다는 사실을..



나는 배웠다.

등반의 완성은 누가 더 빨리

정상을 정복하느냐에 있지

않고 살아서 잘 내려왔느냐에

따라 결정된다는 사실을.



나는 배웠다.

고은 시인님의 말씀처럼

올라갈 때 보지 못한 그 꽃

내려갈 때 보인다는 사실을.


허둥지둥 빨리 올라가느냐고

보이지 않았던 꽃이

여유를 갖고 내려올 때 주변을

살펴보니 지천에 행복이 널려

있음을 나는 배웠다.



나는 배웠다.

모든 물도 시냇물을 지나

강물이 되고

강물은 흘러 흘러서

세상에서 가장 낮은 곳에 있는

바다로 모인다는 사실을.



나는 배웠다.

바다가 바다인 이유는

세상의 모든 물을

다 받아 주기 때문이라는 점을.


세상의 모든 물을

다 받아주기 위해서는

세상에서 가장 낮은 곳에

위치해야 된다는 점을 나는 배웠다.



나는 배웠다.

세상에서 가장 낮은 곳에 모인

바닷물은 함께 어깨동무를

하고 수증기로 변신한 다음

세상에서 가장 높은 곳으로

올라가 다시 땅으로 내려온다는 사실을.



나는 배웠다.

삶에는 오르막이 있으면

내리막이 있고

내리막으로 밑바닥까지 내려

가는 사람은 때가 되면 다시

바닥을 치고 올라간다는 사실을.


그래서 삶은

오르락(樂) 내리락(樂)이라는

점을 나는 배웠다.



나는 배웠다.

다른 사람의 아픔을

가슴으로 이해하기 위해서는

내가 먼저 상대보다

낮은 곳으로 임하소서를 몸소

실천해야 된다는 사실을...

.



공유하기는 아래에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욱이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