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우는 행복 비우는 행복

<채우는 행복 비우는 행복 >


행복에 이르는 두 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하나는 

욕망을 가득 채웠을 때 오는 행복과  

또 하나는 

욕망을 비웠을 때 오는 행복이 그것입니다.  

 

욕망을 가득 채워야 행복한데 

그냥 욕망 그 자체를 놓아 버리면 

더 이상 채울 것이 없으니 

그대로 만족하게 되는 것이지요.  

 

전자의 행복은 또 다른 욕망을 불러오고 

잠깐 동안의 평온을 가져다주며, 

유한한 것이기에 헛헛한 행복이지만, 

후자의 행복은 아무것도 바랄 것이 없이 

그대로 평화로운 무한하고 고요한 행복입니다.  

 

모든 성자들이 '마음을 비워라' 

'그 마음을 놓아라' 하는 이유는 

바로 욕망을 비웠을 때 오는 행복이 

지고한 참된 행복이기 때문일 것입니다.  

 

무엇에 욕망을 가지고 있는가! 

바라는 것이 무엇인가! 


충족되었을 때 

나를 가장 기쁘게 하는 것은 무엇일까!  

가장 되고 싶은, 하고 싶은 것은 무엇인가! 

가만히 마음을 비추어 보시기 바랍니다. 

 

바로 그놈이 지금 이 자리에서  

비워야 할 것들입니다.  

 

비운다는 것은 

하지 않음을 이르는 것이 아니라 

걸리지 않음, 

집착하지 않음을 이르는 것입니다.  

 

언제라도 포기할 수 있고, 

결과에 연연해하지 않을 수 있음을 말입니다. 

 

마음 비우기의 참 큰 매력은  

비우고서 했을 때 그때 도리어  

정말 큰 성취가 있다는 점입니다.  

 

그러나 그렇게 이룬 성취는 이미 

나를 들뜨게 하지 않는 평온한 성취입니다.  

 

또한 설령 성취하지 못하였더라도 

내 마음 비웠기에  

아무런 괴로울 이유가 없는 것입니다.  

 

채우는 행복과 비우는 행복 

자! 어떤 행복을 만드시겠어요?  

 

--- 법상스님 ---

.



공유하기는 아래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