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려에 대한 고찰

<배려에 대한 고찰>


배려라는 거 말이죠. 

하는 입장에서는 친절일지 몰라도 

받는 입장에서는 부담일 수 있어요.

상대가 원하는 

배려를 하기란 쉽지 않아요. 


특히 남녀 관계에서는 더더욱 그렇죠. 

배려가 호감이나 관심으로 비쳐 

오해를 사는 경우도 생기니까요. 


사람들이 생각하는 

배려의 취향이 각기 다르니 

하는 입장에서는 참 어려운 것 같습니다.


하지만 남에게 

어떻게 보일지 생각하기 보다는 

스스로 노력하려는 마음가짐이라면, 

어느새 누군가에게 따뜻하고 

너그러운 사람이 되어 있을 겁니다.


나는 믿습니다. 

상대를 위하는 마음으로 

배려한다면 언젠가 모든 인간관계에서 

나의 진심이 받아 들여질 거라고요.


-'나에게 고맙다' 중-

.



공유하기는 아래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