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 것도 버리지 못하는 자는

<아무 것도 버리지 못하는 자는>

 

아무 것도 버리지 못하는 자는

아무 것도 채울 수 없어 

 

네 안의 열등감, 피해의식, 비교의식, 

실패의 경험, 좌절과 절망감 같은

온갖 쓰레기와 페기물들을 버리지 않고서는

너는 절대 행복해질 수 없어  

 

네 마음에, 너의 과거에 채워진

수많은 쓰레기들을 버릴때가 되었잖아 

 

이제 그만 일어나서 청소를 시작해

네 마음을 깨끗이 비워내고 다시 시작해

다시 시작하기에 아직 늦지 않았어  

 

*버려야 할 것이 무엇인지 아는 순간부터

나무는 가장 아름답게 불탄다  

 

- 도종환 '단풍드는 날' 중에서 - 


.



공유하기는 아래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